• Ktree official

브라질 국립 학교에 ‘종이접기’ 로 한국 문화 알려

[브라질/탑뉴스/장다비 국제기자]


공유 링크 : http://fromtv.com.br/.../%eb%b8%8c%eb%9d%bc%ec%a7%88-%ea.../

지난 5월 25일(수), CEU Merinos 국립학교에서 한국 종이 접기와 한글 특별 강좌가 열렸다.


CEU Merinos는 Helipolis (에리어뻐스 파베라) 지역에 위치하고 현재20만명이 살고 있는 상파울루에서 가장 큰 판자촌으로 알려진 곳이다. Aurelio Nomura아우렐리오 노무라 상파울루 시 의원이 활동하는 지역으로 김유나 보좌관은 한국을 알리기 위해 종이접기와 한글 프로그램을 기획해 활동을 시작했다. 초등학교 아이들 대상으로 한국 색종이와 출판한 동화 책을 선물로 기증했으며 종이 접는 시간에는 엄인경 한글학교 교사의 한글 체험 시간도 가졌다고 소개했다.

5월 28일 오후에는 Kpop COVER 6팀이 참여해서 많은 학생들에게 한국 문화를 알렸고 이번 계기로 상파울루 국립 학교에서는 계속해서 한국문화행사 프로그램을 해주길 바라는 마음 전했다고 말했다.





K한류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브라질 청소년들 사이에 큰 화재로 떠오르고 있으며 이제는 어려운 가정의 어린이들에게까지 한류가 전파되어 한국을 제대로 알리는 기회로 자리를 잡고 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